카티스템 일본 특허 취득

Print Friendly, PDF & Email

줄기세포를 이용한 관절 연골 손상 치료용 조성물
일본 시장에서의 배타적 권리 확보
120328

메디포스트(대표: 양윤선)는 무릎 연골 재생 줄기세포치료제인 카티스템 과 관련된 일본 특허를 획득했다.

메디포스트는 ‘제대혈 유래 간엽줄기세포를 이용한 관절 연골 손상 치료용 조성물’에 관해 일본 특허청으로부터 특허권을 취득했다고 3월 23일 밝혔다. 이번 특허로 메디포스트는 일본 시장에서 카티스템 의 배타적 권리를 확보하고, 향후 일본 내 임상시험과 품목허가를 비롯해 판권 계약과 기술 이전 등에도 적극적으로 나설 수 있게 됐다.

메디포스트 관계자는 “유럽(2005년), 중국(2006년), 미국(2008년)에 이어 이번에 일본에서도 ‘카티스템?’의 특허를 획득함으로써 세계 모든 의약 메이저 국가의 특허를 확보하게 됐다”고 의미를 설명했다. 카티스템 의 우리나라 특허는 2005년에 획득한 바 있다.

고령 인구 층이 많은 일본의 경우 50대 이상의 무릎 퇴행성 관절염 환자만도 2천400만 명이 넘는 것으로 알려져 있으며, 관절염 치료에 대한 국민들의 관심이 높고 이 분야 연구도 매우 활발하게 진행되고 있다.

카티스템 은 퇴행성 혹은 반복적 외상으로 인한 골관절염 환자의 무릎 연골 결손 치료제로, 지난 1월 식약청 품목허가를 받았으며 규격 제품화와 대량 생산이 가능한 세계 최초의 동종 줄기세포치료제로 관심을 모으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