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천대길병원과 줄기세포 연구 MOU 체결

Print Friendly, PDF & Email

암, 당뇨연구원 등과 기초 연구 및 임상시험 분야 협력 다짐
종합병원, 연구소 등과 협력 늘려 경쟁력 높일 것
120924

메디포스트(대표: 양윤선)는 가천대 길병원(병원장: 이명철) 및 가천대 이길여 암,당뇨연구원(원장: 박상철)과 줄기세포 분야 공동 연구개발 및 임상시험에 대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이번 MOU는 제대혈 유래 줄기세포의 공동 연구, 줄기세포치료제 상업화 임상시험 및 연구자 임상시험 협력, 줄기세포 생산 및 공급, 학술 및 기술 정보 교환 등에 대해 전략적으로 제휴하는 내용을 담고 있으며, 체결식은 지난 21일 인천 가천대 뇌과학연구소에서 개최됐다.

메디포스트는 줄기세포 분야에서 세계 최고 수준의 연구 시설과 인력, 기술을 갖춘 이길여 암, 당뇨연구원과 제휴를 맺음으로써, 각종 임상시험을 통한 줄기세포 신약 파이프라인 개발에 한층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메디포스트와 가천대 길병원은 2008년 7월부터 2011년 1월까지 세계 최초의 동종 줄기세포치료제인 카티스템(무릎 연골 재생 치료제)의 제 3상 임상시험을 공동으로 실시한 바 있다.

이와 관련 메디포스트 관계자는 “메디포스트의 줄기세포 생산 및 배양 기술, 가천대 길병원의 임상시험 환경, 암, 당뇨연구원 기초 연구 성과 등 3개 기관이 각각의 장점을 활용해 줄기세포 분야의 임상시험과 상업화를 체계적으로 진행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했다는 데에 의미가 있다”고 설명했다.

또한 메디포스트는 이번 MOU 외에도 추가로 다양한 종합병원 및 연구소, 대학 등과의 지속적인 협력을 추진해 연구 효율을 높여 나갈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이날 체결식에서는 메디포스트 양윤선 대표가 가천대 길병원 의료진 및 연구원들을 대상으로 ‘줄기세포와 재생의학 분야 미래 의학의 뉴 패러다임’이라는 주제의 특강을 실시하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