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트리 제대혈은행, 제대혈 분야 전국 마케팅 투어

Print Friendly, PDF & Email

4일 창원 시작… 광주, 대구, 대전, 인천, 부산 등 2달간 6지역 베이비페어 잇따라 참가
news_150203

메디포스트(대표: 양윤선)는 제대혈 분야 홍보 및 마케팅 강화를 위해 전국에서 열리는 ‘임신출산박람회(베이비페어)’에 잇따라 참가한다. 메디포스트는 오는 4~7일 창원을 시작으로, 18~21일 광주, 25~28일 대구, 다음달인 5월 2~5일 대전, 16~19일 인천을 거쳐 5월 30일~6월 2일 열리는 부산까지, 두 달간 6개 지역의 임신출산박람회에 참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셀트리(Celltree)’라는 브랜드로 제대혈 보관 업계 1위를 달리고 있는 메디포스트는 이들 행사에서 제대혈 보관의 필요성 및 국내외 이식 사례 등을 소개하고, 현장 계약자에게는 가격 할인과 보관 기간 연장 등 다양한 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메디포스트는 각 행사에 앞서 참가자들의 편의를 돕기 위해 셀트리 홈페이지(www.celltree.co.kr)에서 임신부들을 대상으로 방문 예약을 받고 있으며, 신청자에게는 신생아베개 등 육아용품을 증정한다.

이와 관련 메디포스트 정연숙 이사(고객지원 담당)는 “최근 제대혈을 이용한 난치병 치료 사례가 늘어남에 따라, 제대혈 보관에 대한 임신부들의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며, “더 많은 임신부들을 직접 만나 홍보하기 위해 이번에 전국 마케팅 투어를 실시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한편 제대혈은 신생아의 탯줄 속에 든 혈액으로, 분만 직후 채취해 냉동 보관했다가 향후 백혈병과 뇌성마비 등 난치성 질환에 걸렸을 때 치료에 사용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