줄기세포 이용한 종양 치료 기술 미국 특허

Print Friendly, PDF & Email

알츠하이머형 치매 치료제 뉴로스템 연구에도 활용
줄기세포의 병변 탐색, 추적 기능 응용
medipost_img

메디포스트(대표: 양윤선)가 줄기세포를 이용한 종양의 유전자 치료 방법에 대한 미국 특허를 취득했다. 메디포스트는 종양 억제 유전자를 제대혈 유래 간엽줄기세포에 결합시켜 환자를 치료할 수 있는 기술을 개발, 6월 13일 미국 특허청으로부터 특허권을 취득했다고 공시했다.

이번 특허의 명칭은 ‘IL-8 또는 GRO-α를 발현하는 종양 사이즈를 감소시키는 항 종양 유전자를 포함하는 제대혈 유래 간엽줄기세포’로, 지난 3월 유럽 6개국에 동시 등록된 특허와 유사한 것이다. 이 특허기술은 뇌종양을 비롯해 혈종, 유방암, 직장암 등의 종양 추적과 진단 및 치료에 적용할 수 있으며, 현재 메디포스트가 개발 중인 알츠하이머형 치매 치료제 뉴로스템 에도 활용이 가능하다.

이와 관련, 메디포스트 관계자는 “줄기세포가 병변 부위를 탐색, 추적하는 유주활성 기능(Tropism)을 가지고 있다는 점을 응용해 이 같은 기술을 개발했다”고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