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츠하이머 치료 주요 물질 日 특허

Print Friendly, PDF & Email

개발 중인 뉴로스템 에 적용… 제대혈 줄기세포로 치매 원인물질 제거
news_150723

메디포스트(대표: 양윤선)는 알츠하이머형 치매 치료에 사용되는 주요 물질에 관해 일본에서 특허를 취득했다고 7월 23일 밝혔다.

이번 특허 기술은 염증세포 부착과 이동에 관여하는 단백질의 일종인 세포접착분자(ICAM)-1에 관한 것으로, 이는 치매 치료의 가장 중요한 과정인 아밀로이드 베타 플라크의 분해, 제거를 유도할 수 있다. 이번 특허의 명칭은 신경질환의 예방 또는 치료를 위한 ICAM-1의 용도이며, 이 기술은 알츠하이머형 치매뿐 아니라 파킨슨병, 간질 등에도 활용될 수 있다.

메디포스트는 현재 개발 중인 알츠하이머형 치매 치료제 ‘뉴로스템(NEUROSTEM)’에 이번 특허 기술을 적용할 예정이다. 이와 관련 메디포스트 관계자는 “알츠하이머형 치매 환자에게 제대혈 유래 줄기세포를 투여하면 치료에 도움이 되는 다양한 물질들이 생성되는데, 그 중 ICAM-1은 원인 물질 제거를 통해 증상을 완화시키는 등 근본적인 치료에 가까운 기능을 한다”고 설명했다.

한편 메디포스트는 이번 특허로 치매와 뇌종양 등 뇌신경계 분야에서만 14개국에서 총 21개의 특허를 보유하게 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