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페 베이비페어에서 제대혈 필요성 홍보

Print Friendly, PDF & Email

-제대혈 보관의 의학적 가치 및 자사의 높은 기술력 적극 홍보

-제대혈 만기 연장, 평생 보관 문의 증가

메디포스트(대표 양윤선)는 오는 21일부터 24일까지 나흘 동안 코엑스에서 열리는 제35회 베페 베이비페어에 참가해 다양한 제대혈 홍보 활동을 펼칠 계획이라고 12일 밝혔다.

제대혈은 신생아의 탯줄 속 혈액으로 줄기세포가 풍부해 출산시 채취해 냉동보관했다가 백혈병, 재생불량성 빈혈 등 각종 난치병 치료에 사용할 수 있다.

국내 최대 제대혈은행 셀트리를 운영하고 있는 메디포스트는 이번 행사에서 제대혈 보관의 필요성과 함께 자사 프로그램의 안전성 및 기술력 등을 적극 홍보할 계획이다.

이와 관련, 메디포스트 관계자는 최근 ‘셀트리’가 미국 내 유일한 기증 및 가족 제대혈은행 데이터베이스 보유 기관인 ‘Parent’s Guide to Cord Blood’ 에서 발표한 ‘세계 10대 제대혈은행’ TOP 9에 랭크됐다고 밝혔다.

메디포스트는 100% 당첨 행운트리 이벤트, 제대혈 바로알기 골든벨, 부스 방문 인증샷 SNS 이벤트 등 다양한 현장 이벤트를 통해 셀트리 부스를 방문하는 모든 예비 엄마들에게 자사의 건강기능식품 브랜드 모비타 바디코드, 짱구베게, 손수건 등 푸짐한 출산 준비 선물을 증정할 예정이다. 또, 미세먼지 마스크 브랜드 ‘이지팜(ezPharm)’ 과의 제휴를 통해 현장을 방문한 임산부들에게 마스크를 증정하는 행사도 진행한다.

이영민 메디포스트 기획마케팅팀장은 “제대혈 보관은 각종 난치병에 대비할 수 있는 가장 좋은 방법”이라며, “제대혈 줄기세포의 활용 범위가 점차 확대되는 추세여서 만기 연장이나 평생 보관 프로그램에 대한 문의가 늘고 있다”고 말했다. 메디포스트는 베이비페어 기간 내 현장 계약 고객에게 특별 선물과 함께 최대 15%의 할인과 보관기간 연장 등의 혜택을 제공한다.